사이트 내 전체검색
검색
싱글들의 합창 판에서 알려드립니다.
여러분 환영합니다. ^^

'싱글들의 합창 판' 운영자입니다.

'싱글들의 합창 판'은 소소한 삶과사랑의애기에 공감하고 사랑의가치를 찾는공간입니다.

*월간 최우수 에피소드에 …더 보기
좋은길 함께 걸읍시다

나란히 걸읍시다

나란히 걷는다는건
참 좋은 일입니다

당신이 지치면 내가 조금 천천히
내가 지치면 당신이 조금 천천히
그렇게 나란히 걸읍시다

그렇게 오랜시간
긴 세월을 같이 걸읍시다

오순도순 함께 걸으니
외롭지 않고 참 좋습니다

당신과 함께 걸으니
모든길이 참 좋습니다

참 잘했어요 중에서/박광수

배우 안재현과 구혜선이 결혼 3년 만에 이혼한다.
안재현, 구혜선의 소속사 HB엔터테인트는 18일 “두 배우는 여러가지 문제로 결혼 생활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고, 진지한 상의 끝에 서로 협의하여 이혼하기로 결정했다”라고 알렸다.
구혜선이 이날 인스타그램에 게재한 파경 위기 고백에는 구혜선이 먼저 변호사를 선임해 안재현과의 이혼 합의서 초안을 작성했다면서 “구혜선은 8월 중으로 법원에 이혼조정신청을 하고 9월경에는 이혼에 관한 정리가 마무리되기를 원한다고 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구혜선의 인스타그램 게시글에 안재현도 혼란스러운 상황이라는 입장이다.
또 “진지한 논의를 거쳐 진행된 이혼 합의 과정이 모두 생략된 채, 이혼을 원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올린 부분에 대해서 부득이하게 사생활임에도 불구하고 이전 과정을 말씀드리는 것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두 배우의 소속사로서 지난 몇 달 동안 함께 진지한 고민과 논의 끝에 내린 두 사람의 결정에 대해서 이를 존중하고, 앞으로 두 사람 모두 각자 더욱 행복한 모습으로 지내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안재현과 구혜선은 KBS 2TV ‘블러드’에 함께 출연하며 연인으로 발전, 2016년 5월 결혼했다.
연애에 인생을 바치는 이는 어딘가 모자란 사람


100세 철학자의 철학, 사랑 이야기
김형석
우리는 모두 인생의 야간열차를 탄 채 달리고 있다. 대부분의 사람은 인생의 열차에서 죽음의 정거장으로 내리지 않으려고 애쓴다. 가족을 두고 어디로 가느냐고 호소도 해본다. 50년만 지나도 아는 사람들의 얼굴이 반이나 사라져 간다.

저자는 백년 동안 야간열차에 오르내리는 사람들을 지켜보며 삶의 의미를 연구해왔다. 올해 100세가 된 대한민국 1세대 철학자는 연세대와 시카고대, 하버드대에서 철학을 연구했다. 열차에 오른 지 20~30년밖에 안 됐지만, OECD 자살률 1위 국가인 오늘의 대한민국에서 위로가 필요한 젊은이들을 위해 고령의 철학자는 펜을 들었다.

사랑과 고독에 대한 고뇌의 흔적이 곳곳에서 보인다.

"연애에 인생을 바치는 사람은 아무래도 어딘가 모자라는 사람"이라며 독한 잔소리도 아끼지 않는다. 지성적인 판단과 인격적 이상, 이성을 겸비한 사랑을 해야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다고 충고한다. 혼자 있다고 해서 고독을 느끼는 사람은 '정신생활이 빈약한 사람들'로 묘사된다. 자신과 대화할 줄 모르는 사람은 또 다른 육체를 가진 타자를 찾아 방황할 뿐이다.


출처 : http://news.chosun.com

무더위는 한풀꺽여 좀 시원한것 같읍니다.
가을이 어서 오면 좋겠읍니다.
결혼정보업체서 알게 된 ‘女 스토킹’ 30대 구속

(충북뉴스 청주=안영록 기자) 결혼정보업체를 통해 알게 된 여성을 괴롭혀온 30대 남성이 구속됐다.
청주흥덕경찰서는 위치정보법 위반, 주거침입, 상해 등의 혐의로 A(38)씨를 구속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6월 3일부터 7월 27일까지 결혼정보업체를 통해 알게 된 B(38·여)씨 차량에 GPS(위성위치추적장치)를 달아 뒤를 쫓은 혐의를 받는다.
B씨 집도 무단 침입했는가 하면, B씨와 만나는 남성을 폭행한 혐의도 있다.
이러한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진 A씨에 대해 경찰은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인기 게시글


무더위는 한풀꺽여 좀 시원한것 같…더 보기